KAGRO INTERNATIONAL

English
 
 

 





















 
작성일 : 16-05-09 01:05
제1회 국제 트레이드 쇼 및 54차 총회 폐막
 글쓴이 : KAGRO
조회 : 1,381  

[제1회 국제식푸주류상 총연합회에서 하는 트레이드 쇼 개막식에는 국내외 귀빈이 참석 하여 트레이드 쇼의 개막을 알리고 있다]

제1회 트레이드 쇼 및 54차 총회 폐막

“미국 시장 진출 교두보 역할” 긍정 속 “홍보 부족 내용 부족” 등 반성론 부각

[화면을 클릭 하시면 동영상을 보실수 있습니다]


관심을 모았던 제1회 국제 트레이드 쇼가 지난 4월21일과 22일  뉴욕 플러싱 대동연회장에서 열렸다.

국제 한인식품주류상 총연합회가 지난 1년여 동안 준비한 끝에 한국과 미국의 70여 업체가 참가한 이번 트레이드 쇼는 한국 중소 기업 상품의 미국 진출을 위한 교두보 역할을 하고 미국 기업들이 소비자들에게 한 발 더 가까이 다가가는 기회가 됐다는 평가를 받았다.

특히 한국의 중소기업 상품들이 대거 선을 보여 미주 내 한인 사회와 주류 사회의 고른 시선을 모았으며 첫 발을 뗀 만큼 제조업체와 협력 단체, 동포 사회의 각 기관이 앞으로 어떻게 로드 맵을 그리느냐에 따라 결과가 달라질 것으로 예상된다는 것이 이번 대회를 참관한 사람들의 중평이었다.

이번 대회를 지켜본 관계자들은 대체로 “국제 한인식품주류상 총연합회가 첫 발을 뗀 것에 의미를 두고 앞날을 계획해야 한다”는데 견해를 같이하면서 “첫 술에 배부르기 보다는 한국의 중소기업과 동포 사회, 미국의 주류 사회가 모였다는 첫 경험에 더 의미를 두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국제 한인 식품주류상 총연합회는 허성칠 회장이 귀국하는 대로 이번 대회를 결산하고 그 동안의 과정을 정리하는 모임을 통해 자체 백서를 발간할 예정이다.

국제 한인 식품주류상 총연합회 한 관계자는 “이번 대회가 노력은 많이 했어도 홍보가 부족한 면이 있었다”며 “홍보의 총량이 아니라 방법론에서 부족했다는 것을 발견했다”고 속내를 털어 놓았다.

이 관계자는 대회장을 채우지 못한 관객이나 한국과 미국 기업체간의 수적 질적 불균형 등이 주요 지적사항으로 나왔으며 이런 부분에 대한 반성과 개선책, 등이 규명 되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Total 70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70 국제한인식품주류상 총연합회 57차 총회 성료 KAGRO 03:00 4
69 총연합회 Miller Coors 와 지속적 유대 강화 재확인 KAGRO 07-06 394
68 15대 회장에 이요섭 디씨 회장 선출 KAGRO 05-09 610
67 국제 한인식품주류상 총연합회 56차 총회 4월25일 시작 KAGRO 02-26 995
66 총연, 장기 불참 챕터 정리한다?정관 개정위원회 발족키로 KAGRO 10-13 2434
65 55차 제주 총회 “전 세계 한인 상인들이 주목한다” KAGRO 09-03 1422
64 국제 한인식품주류상 총연합회 전남 완도군과 MOU 체결한다 KAGRO 09-03 1239
63 국제 한인식품주류상 총연합회 “55차 제주 총회 통해 거듭 난다” KAGRO 07-16 1331
62 허성칠 회장, 코카콜라 북미주 CEO와 면담 “의기투합했다” KAGRO 05-17 1557
61 제1회 국제 트레이드 쇼 및 54차 총회 폐막 KAGRO 05-09 1382
60 전국을 누비며 경제 및 지자체 관계자들과 회담 KAGRO 03-16 1568
59 제1회 국제 트레이드 쇼 두 달 앞으로 KAGRO 02-14 1741
58 국제한인식품주류상 총연, 포항시와 상호 협력 내용 담은 MOU체결 KAGRO 11-17 2093
57 “국제 트레이드 쇼 성공 위해 총력을 기울이자” KAGRO 11-05 1906
56 2015년도 제 3기 Tips 프로그램 강사 양성 과정 마쳐 KAGRO 09-07 2122
 1  2  3  4  5